기사 메일전송
노현송 강서구청장, 서울시와 ‘스마트서울 네트워크(S-net) 업무협약’ 체결 - 오는 10월까지 자가통신망 확장과 함께 공공와이파이 총 1,365대까지 확대 - 공공와이파이 설치율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1위
  • 기사등록 2020-09-10 11:09:34
  • 수정 2020-09-10 11:09:50
기사수정

{FMTV 표준방송 수도권 박상복 기자}

 

▲ 9일(수) 노현송 강서구청장(왼쪽 두 번째)이 서울시청 8층에서 ‘S-net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9일 오후 2시 20분 서울시청 8층에서 서울시와 ‘스마트서울 네트워크(S-net)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강서구와 서울시는 시민의 통신기본권을 보장하고 혁신적 미래 스마트도시 서비스기반 마련을 위한 유무선 통신망을 구축하는데 상호 협력키로 했다.


구는 오는 10월까지 자가통신망 확장(67.7km)과 함께 공공와이파이 590대를 추가 설치해 공공와이파이를 총 1,365대까지 늘린다. 이는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가장 많은 숫자로 S-net이 구축되면 구 어디서든 부담없이 공공 와이파이를 무료로 쓸 수 있다.


노현송 구청장은 “자가통신망 확장과 공공 와이파이 확대 설치로 지역·계층간 통신 격차 해소는 물론 통신비용까지 절감할 수 있다”라며 “누구나 공공서비스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스마트도시 강서를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협약식에 이어 서울 공공와이파이 까치온 BI(Brand Identity) 선포식도 진행됐다. 까치온은 서울을 대표하는 와이파이 ‘까치’가 켜진다(On), 와이파이 잘 터지는 좋은 소식을 물고 ‘까치’가 ‘온’다, 서울을 감싸는 따뜻한 와이파이 ‘까치온(溫)이란 의미가 담겨있다. 


  이날 행사에는 노현송 강서구청장을 비롯해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정원오 성동구청장, 이동진 도봉구청장, 김미경 은평구청장, 이성 구로구청장 등이 함께했다. 

 

▲ 9일(수) 노현송 강서구청장(가운데)이 서울시청 8층에서 열린 ‘서울 공공와이파이 BI(Brand Identity) 선포식’에 참석해 ‘서울 와이파이 까치온‘ 이미지를 들어보이고 있다.

 

▲ 9일(수) 노현송 강서구청장이 서울시청 8층에서 열린 ‘S-net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식’에 참석해 협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357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상처는 삭제할 수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