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1-12 10:51:51
기사수정

 


안동시는 금년 1월 15일까지 경북 북부내륙을 중심으로 최저기온이 영하 15℃이하로 떨어질 것이라는 기상청 예보에 따라 심뇌혈관 질환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
 

기온이 떨어지면 심장 박동수가 증가하고, 혈관이 수축되면서 혈관이 막힐 위험이 높아지게 된다. 또, 교감신경계가 활성화되어 혈압이 높아지기에 심혈관질환 발병률이 높아진다.
 

특히 코로나 19 감염증의 고위험군인 심근경색과 뇌졸중은 겨울철 주요 사망 원인으로 증상이 갑자기 나타나는 것이 특징이지만 조기에 발견해 치료하면 사망과 장애를 막을 수 있다.
 

심뇌혈관질환은 우리나라에서 질병부담이 큰 주요 사망원인이지만 선행질환인 고혈압, 당뇨병, 이상 지질혈증의 적정관리와 생활습관개선을 통해 80%는 예방이 가능하므로 심뇌혈관질환에 대한 올바른 인식개선이 필요하다.
 

이유옥 안동시보건소 건강증진과장은“시민들이 심뇌혈관질환 예방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코로나 19 시대에 건강생활을 실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642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상처는 삭제할 수 없습니다!
두피문신으로 탈모탈출 세로
FMTV영상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