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1-07 11:32:37
기사수정

 


두찜 경북신도청점(대표 박선배)이 6일 풍천면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삼계탕 100인 분(약 50만 원 상당)을 전달했다.

 

이번에 후원한 삼계탕은 희망마을, 한부모가정 등 소외된 취약계층에 전달했다.

 

박선배 대표는 “코로나19로 심리적,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에 놓인 소외된 저소득층 이웃들이 추운 겨울 날씨에 따뜻한 삼계탕으로 이웃의 사랑을 느낄 수 있는 든든한 한끼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권오경 풍천면장(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은 “이웃을 향해 온정을 실천하는 모습에 감사드리며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이 따뜻한 겨울나기를 할 수 있도록 사랑과 나눔의 손길이 꾸준히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633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상처는 삭제할 수 없습니다!
두피문신으로 탈모탈출 세로
FMTV영상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