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동작구, 상도4동 신축청사 이전, 내달 1일 업무개시 - 주민의 소통 공간! 복합청사로 탄생 - 양녕로27길 44에 연면적1,985.26㎡, 지하2층·지상4층 규모로 건립 - ▲북카페 ▲주민 소모임공간 ▲다목적실 ▲대강당 등 주민 편의공간 마련
  • 기사등록 2020-05-29 18:38:21
기사수정

{FMTV 표준방송 수도권 박상복 기자}

 

상도4동 주민센터 2층에 위치한 북카페 사진

서울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주민 숙원사업인 상도4동 신축청사 건립을 마무리하고, 내달 1일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양녕로27길 44에 위치한 신축 청사는 연면적 1,985.26㎡에 지하 2층·지상 4층 규모로 건립됐다.

 

지난 1980년에 건립된 기존 동 주민센터는 건물 노후화와 공간협소로 주민들의 청사 이용에 많은 불편을 초래해 신청사 건립 요구가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에 구는 주민의 의견 수렴을 거쳐 동 주민센터 신축·이전을 결정하고, 2018년 10월 착공하여 올해 3월 준공을 완료했다.

 

신청사는 동 주민센터 고유기능 뿐 아니라, 다양한 편의시설을 배치해 주민들의 삶을 지원하기 위한 복합청사로 탄생했다. 지하2층부터 지상4층까지 주차장, 민원실, 북카페, 주민 소모임공간, 다목적실, 대강당 등 주민편의시설이 위치하게 된다.

 

신청사에는 장애물이 없는 생활환경 본인증(BF인증)에 따라 내부는 휠체어 이용이 쉽도록 경사로를 완만하게 설치하고, 남녀 별도 장애인전용 화장실을 설치했다.  또한 태양열 활용 및 고효율 조명과 절수형 기기로 에너지 손실을 최소화해 에너지를 절약한 친환경 건물로 조성됐다.

 

구는 오는 30일부터 31일까지 신축 주민센터로 이전작업을 완료해 청사 이전으로 인한 주민들의 이용 불편을 최소화 할 방침이다. 한편, 상도4동 주민센터가 이전함에 따라 옛 주민센터 청사(성대로59길 53)는 리모델링하여 개방형 경로당 및 키움센터 시설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창우 동작구청장은 “상도4동 주민센터 이전으로 편리한 행정과 복지서비스 제공은 물론 주민의 다양한 활동을 지원할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되었다”며, “하반기 착공예정인 장승배기 종합행정타운도 문화와 소통의 열린 공간으로 조성해 주민들께 돌려드리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143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