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양천구, 스마트폰으로 주요 명소 스탬프투어 하는 ‘양천 나들이’ 어플 구축 - 총 33곳 투어 가능.. 8월부터 서비스 시행
  • 기사등록 2019-07-31 07:50:55
기사수정

{FMTV 표준방송 수도권 박상복 기자}   

양천스탬프투어 사진(예시)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스마트폰을 활용해 지역 내 명소를 탐방할 수 있는 스탬프투어 어플리케이션 ‘양천 나들이’를 구축하고 8월부터 서비스를 시행한다.

 

‘양천 나들이’는 양천구 둘레길 코스를 포함해 역사, 문화, 공원 등과 관련된 명소 총 33곳을 방문해 미션을 수행하면서 양천구 곳곳을 둘러보는 어플이다.

 

종이를 가지고 다니며 도장을 찍는 스탬프투어 방식보다 간단하고, 휴대하기도 편리하다. 또한, 지금까지 관광지도나 안내책자에 담겨있던 양천구의 관광정보를 스마트폰으로 쉽고 재미있게 접할 수 있게 되었다.

 

이용을 원하는 구민은 스마트폰에서 ‘양천 나들이’ 어플리케이션을 검색해 설치하면 된다. 인증 방식은 두 가지로 나뉜다. 스마트폰에서 위치정보시스템을 켜고 원하는 장소를 선택한 후 길을 따라가 자동으로 인증 받는 방식과 해당 장소를 찾아가면 직원이 스마트폰에 전자스탬프를 찍어주는 방식이다.

 

갈산 대삼각본점, 나무마을 목공방, 용왕정 등 33곳의 관광명소를 모두 방문하여 코스를 완주한 이용자는 ‘양천 나들이’ 어플 내 명예의 전당에도 오를 수 있다.

 

양천구 관계자는 “양천 나들이 어플을 통해서 양천구의 관광 명소를 널리 알리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투어를 즐기며 기존에 알지 못했던 양천구 곳곳을 발견하는 재미를 느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방학을 맞이해 스탬프투어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봉사점수도 받을 수 있다. 양천구자원봉사센터에서 추진 중인 이웃과 한마디 “안녕하세요.” 캠페인과 연계해 진행한다. 투어 장소에서 지역주민과 함께 찍은 인증샷과 소감문을 제출하면 어플을 통해 봉사 시간을 신청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부동산정보과(☎2620-3479)로 문의하면 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2533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비회원 글쓰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