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동안동농협, 코로나19 여파속 '안동사과' 수출 - 2019년산 만생종 안동사과 대만수출 첫 상차식 시작 - 올해 2월말까지 사과 79톤을 대만 및 말레이시아에 수출 - 수출시장 확대 위해 3월 23일 말레이시아로 사과 14톤 수출
  • 기사등록 2020-03-24 16:37:22
  • 수정 2020-03-24 16:43:47
기사수정

 


동안동농협(조합장 배용규)이 지난 12월 2일 농산물산지유통센터에서 2019년산 만생종 안동사과 대만수출 첫 상차식을 시작으로 올해 2월말까지 79톤을 대만 및 말레이시아에 수출한 가운데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의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수출시장 확대를 위해 3월 23일 말레이시아로 14톤을 수출했다.

 

동안동농협(사과수출단지)은 안동시와 연계하여 2016년부터 매년 꾸준히 안동사과의 우수성과 인지도를 높이고자 해외 홍보활동과 수출을 해 왔으며, 앞으로는 수출시장 다변화와 물량 확대를 위하여 말레이시아와 베트남 시장을 집중 공략할 계획이다.

 

배용규 조합장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에 따른 해외 수출의 어려움 속에서도 지속적인 해외 판촉 및 홍보활동을 통해 수출물량을 확대함으로써 사과 생산농가의 판로 확대 및 소득증대에 앞장서고 어려운 농업 현실을 극복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016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FMTV영상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명사초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