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4-10-29 22:15:17
기사수정

 



제13회 홍성사랑국화축제가 “오색국화로 만나는 6일간의 홍성이야기”라는 주제로 10월 30일부터 11월 4일까지 홍주성 일원에서 개최된다.

홍성군농업기술센터가 주최하고 홍성사랑국화축제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형형색색 국화로 만든 1만 1천점의 작품들과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문화공연 및 체험활동, 홍성에서 맛볼 수 있는 먹거리 등을 다양하게 즐길 수 있다.

홍주성 일원에서 펼쳐지는 이번 축제에는 홍성을 상징하는 ‘조양문’을 국화작품으로 연출해 화려하고 웅장한 자태를 뽐내고, 어느 해보다 뛰어난 대형조형작과 입국, 다륜대작, 현애작, 분재작 등 1만 1천여 점의 수준 높은 국화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제2회 농촌사랑 그리기대회 수상작을 전시하고, 서각작품 전시 및 체험 등이 어우러져 군민들에게 가을의 정취를 만끽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올해 축제는 관람객이 함께 참여하는 다양한 문화공연이 축제 내내 이어질 예정으로, 30일 개회식에서 모듬북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오후 6시 한마음색소폰예술봉사단에서 색소폰 공연을 펼치며 늦은 밤까지 국화축제에 멋을 더한다.

10월 31일과 11월 2일 오후 1시에는 7080세대에게 추억과 향수를 느끼게 해주는 통기타 공연이 열려 관람객들의 흥을 돋우고, 11월 1일 홍성예총의 ‘거리축제’와 봉암·고미당·신리마을 ‘두레풍물굿 연합공연’이 마련된다.

축제에서 빼놓을 수 없는 또하나의 재미인 먹거리로, 직접 빚은 동동주, 해물파전, 어죽 등 지역 농산물을 이용한 특색 있는 다양한 먹거리를 먹거리부스에서 맛볼 수 있고, 홍성에서만 맛볼 수 있는 특산품 홍성생햄 ‘벨라몽’ 홍보 및 시식행사도 축제기간 내내 계속된다.

이 밖에도 행사기간 중 준비되어 있는 각종 체험 이벤트로 인해 행사장을 찾은 이들에게 또 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농가 소득창출을 돕고, 참가자들의 흥미를 높이기 위해 ‘농·특산물 경매행사’를 비롯해 ‘농기계 전시 및 포토존 운영’, ‘화분만들기 체험 및 캐리커쳐만들기’, ‘우리농산물·수입농산물 비고 전시회’, ‘품목별 우수농산물 선발대회’등이 이어지며 축제의 흥을 더할 계획이다.

또한 국화 향처럼 그윽한 전통의 멋과 맛으로 만나는 ‘농어촌 체험여행존’을 운영해 가족단위 관람객들에게 흥미진진한 체험거리가 즐비하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역사와 문화의 얼이 가득한 홍주성 내에서 개최되는 국화축제를 통해 많은 분들이 늦가을의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가길 바란다."며, "많은 분들이 축제장을 찾아 전시품 관람뿐만 아니라 지역 농산물에 대한 관심과 구매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9064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비회원 글쓰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