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3-04-01 20:29:45
기사수정

 
동해시는 200여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북평민속 5일장을 역사와 전통 문화가 살아 숨쉬는 장으로 변모시켜 전국 최대의 민속장으로 자리매김 하고자 한다.

이에, 시는 북평민속 5일장만의 볼거리 마련과 전통 시장을 배경으로 한 지역 고유의 문화예술 프로그램 다양화를 위해 지역의 고유 민속 문화인 원님놀이를 비롯해 봉정학춤 공연 등 장터 상설프로그램을 마련해 운영한다.

북평장터 내 뒤뜰마당에서 펼쳐지는 장터 상설 프로그램은 『(사)북평동번영회』가 주축이 되어 4월 13일부터 10월 3일까지 총 8회에 걸쳐 공휴일 장날을 이용해 공연되며 원님놀이 시연 및 봉정마을 학춤, 외줄타기, 사물놀이, 전통무용, 국악난타 등 다양한 프로그램의 장터 한마당 공연이 펼쳐질 계획이다.

특히 북평 원님놀이 및 봉정마을 학춤은 대부분 지역 주민들로 구성되어 지역 전통문화를 계승 발전시키기 위하여 활발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이중 북평원님놀이는 ‘원님놀이 보존회’를 별도로 구성하여『제24회 강원도 민속예술 경연대회』에 동해시 대표로 출전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보이고 있다.

지역 주민들은 이번 공연을 계기로 북평민속 5일장을 과거와 현재, 미래가 함께 공존하는 축제의 장으로 변모시켜 전통시장을 방문하는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많은 추억과 즐거움을 선사하려는 각오를 다져오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7804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비회원 글쓰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