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김형동 의원, 지역현안 협의하기 위해 전남 나주 직접 방문 - <한국농어촌공사> <한국전력공사> <한전KPS> 본사에서 지역현안 협의해 - 공기업들에게 우리 지역 현안에 대한 깊은 관심과 지원 요청해 - 김형동 의원 “지역을 위해 필요하다면 어느 곳이든 해당 기관 찾아가서 현…
  • 기사등록 2021-01-27 14:39:26
기사수정



국민의힘 김형동 의원(경북 안동·예천)은 26일, 전남 나주 혁신도시에 위치한 한국농어촌공사(이하 ‘농어촌공사’), 한국전력공사(이하 ‘한전’), 한전KPS를 방문해 안동·예천 지역 현안을 협의하고 우리 지역에 대한 해당 기관들의 깊은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먼저 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와의 협의에서는 ▴안동 어담지구 다목적농촌용수개발사업 ▴안동 안교지구 배수개선사업 ▴예천 풍양지구 농촌용수이용체계 재편사업 ▴농업시설정비 등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본 사업들이 내년도 신규사업지구로 선정되고 예산 확보가 될 수 있도록 향후 긴밀한 협의와 함께 사전 행정절차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도 촉구하였다.


한전(사장 김종갑)을 방문한 김형동 의원은, ▴한전 경북본부 사옥 신축을 조속히 완료하되 신축사옥이 안동·예천을 비롯한 경북북부지방 주민·관계자들의 편의성도 충분히 고려할 것을 요구하고 ▴안동 지역 전선지중화 사업에 대한 긍정적인 검토를 강조했으며 현재 예천 읍내에 진행 중인 지중화 사업이 조속히 마무리 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하고▴(한전이 추진 중인) ‘한전공대’와 같은 특수대학 모델을 우리 지역에도 적용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할 것을 촉구했다.


한전KPS(사장 김범년)를 방문해서는, 한전KPS의 기술인력(발전소 전문정비) 양성지원 프로그램을 우리 지역의 특성화고교들에도 적용하는 방안을 요청하였고, 이를 통해 젊은 지역인재들에게 역량강화와 보다 많은 취업기회를 부여하는 공기업이 되어 달라는 당부도 전달하였다.


김형동 의원은 이번 공기업 방문일정에 대해, “공기업을 수익만 내는 조직이 아니라 지역사회에 필요한 다양한 사업을 수행하는 우리 지역의 동반자로 생각해 주시면 좋을 것 같다”며, “제 사무실로 불러서 얘기하는 것보다는 우리 지역의 일을 논의할 만한 공기업·공공기관이라면 지역과 장소를 불문하고 직접 찾아가서 협의하고 요청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 의원은 나주 혁신도시의 공기업들을 방문하는 일정 중 나주·화순 지역구의 더불어민주당 신정훈 국회의원과 강인규 나주시장을 만나 앞으로 안동·예천과 나주의 공통적인 정책·사업이 생길 경우 상호 적극 협력하고 공동대처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677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상처는 삭제할 수 없습니다!
두피문신으로 탈모탈출 세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