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김천시,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여성친화도시 - 양성의 동반 성장과 안전이 구현되는 도시 조성 - 여성친화도시 조성 2020년부터 5개년 중장기 계획 - 한걸음씩,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여성친화도시 김천
  • 기사등록 2021-01-20 21:08:02
기사수정




김천시가 2019년 12월 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된 이후 김천시 여건에 맞는 여성친화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2020년부터 5개년 중장기 계획을 수립, 여성 뿐만 아니라 장애인․노약자․영유아 등 사회적 약자 모두에게 골고루 혜택이 돌아갈 수 있고 양성의 동반 성장과 안전이 구현되는 도시를 조성하고자 다양한 사업을 계획․실시하고 있다.

 

 2020년도는 여성친화도시 조성의 기반을 다지는 첫해로, 양성평등 관점의 시설 설치기준인 공공시설 가이드라인을 책자로 제작, 각 사업부서 배부를 통해 거리벤치 설치․아동소변기 설치․배려주차장 확보․가족화장실 등 약자에 대한 배려 공간을 마련하도록 기준을 제시했다.



부모공동육아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자 남성육아사진공모전을 실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시민 아이디어공모전을 통한 시민들이 다양한 의견 청취 및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신규 사업 반영, 사회적 관계 형성 및 여성의 사회참여 활성화를 위한 여성커뮤니티 사업을 지원했다.


특히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협력한 부서평가 실시로 사업부서의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대한 인식을 높여가는 등 민선 7기 시장 공약사업인 여성친화도시로의 성장을 위한 민․관의 다양한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냈다.



 또한 김천시는 올해도 남성육아사진 공모전, 여성커뮤니티사업, 배려주차장 설치 및 안심 거울 설치, 초등학생 대상 이동형 버스 성교육 프로그램 등을 계획․실행하여 모든 시민들이 그 혜택을 고루 누리며 양성 평등 가치가 조화를 이뤄가는 여성친화도시를 구현해가고자 한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김천시는 양성의 욕구를 서로 이해하고 이를 개선․반영한 양성평등 기반시설 확충 및 사회 구성원들의 양성평등에 대한 인식개선 노력과 동시에 돌봄에 대한 지역사회 책임과 기능을 강화하고 일․가정 양립 분위기 확산, 여성의 지역사회 활동 역량 강화를 지원하는 등 누구나 지역 활동에 참여하여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균형 잡힌 지역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최종 목표를 가지고 여성친화도시로서의 한 단계 나아가고자 한다.”고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661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상처는 삭제할 수 없습니다!
두피문신으로 탈모탈출 세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