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구·경북 행정통합 저지 위한 시민토론회 개최 - 포럼 더 원, 16일 오후 2시 안동시청에서 전문가 초청 - 행사는 인터넷 실시간 방송을 활용해 생방송으로 진행
  • 기사등록 2020-10-15 12:03:38
기사수정

 


지난 2016년 3월 경북도청이 이전된지 만 4년 만에 대구·경북 행정통합 논의가 급물살을 타기 시작하면서 경북 북부지역을 중심으로 이를 저지하기 위한 시민토론회가 열릴 예정이어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포럼 더 원(회장 임정동)은 오는 16일 오후 2시 안동시청 청백실에서 각 분야의 전문가를 초청해 '대구·경북 행정통합 논의 저지를 위한 온라인 시민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인터넷 실시간 방송(youtube채널)을 활용해 생방송으로 진행되며 일반 시민들의 의견제시와 패널들의 열띤 토론으로 이어질 전망이다.

 

토론회에는 박명배 (사)사회적경제허브센터 대표와 이재갑 안동시의회 운영위원장, 장대진 전 경상북도의회 의장, 이삼걸 전 행정안전부 차관 등이 참석해 경북 북부지역의 미래와 현재 상황들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가 펼쳐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더 원 관계자는 "최근 경북도와 대구광역시가 행정통합 논의를 적극적으로 진행하면서 경북 북부지역 주민들의 소외감은 더욱 커질 것이라는 여론이 확산되고 지역 쇠퇴라는 위기감마저 고조돼 이에 대한 해법 논의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기되고 있다"라며, "이에 따라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경북도청 이전의 의미를 되짚고 대구·경북 행정통합 저지를 위한 시민들의 의견을 토론하는 행사"라고 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434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상처는 삭제할 수 없습니다!
FMTV영상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명사초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