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북도, 코로나19 극복 위해 마스크 10만장 기부 - ㈜디지타스 최상윤 대표, 영주중앙고 졸업 예천출신 - 코로나19 재확산 방지를 위한 출향인의 기부의 손길 이어 - 디지타스 마스크 10만장, 국제구호기구 1만장 경북도 전달
  • 기사등록 2020-09-03 12:16:29
기사수정

 


㈜디지타스(대표 최상윤)와 국제구호기구(총재 이진우)가  코로나19 극복에 써달라며, 각각 마스크 10만장(1억원 상당), 1만장(일천만원 상당)을 9월 2일 경상북도에 전달했다

 

이날 마스크 10만장을 기부한 ㈜디지타스는 경기도 안산에 위치한 전자부품 제조 중소기업이며, 최상윤 대표는 영주중앙고를 졸업한 예천출신으로 고향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부에 동참했다. 

 

㈜디지타스 최상윤 대표는 “코로나19라는 예상치 못한 재난상황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기부에 참여하게 되었다”면서, “어려움이 많겠지만 희망을 잃지 말고 끝까지 이번 위기를 잘 극복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국제구호기구는 아프리카와 아시아에 보건, 교육, 아동보호, 긴급구호를 실시하는 비영리정부법인단체로, 지난 4월에도 경북도에 마스크와 방호복을 전달 한 바 있으며, 이번에 다시 코로나19 재확산 극복을 위해 마스크 1만장을 전달했다.

 

경상북도에 기부한 마스크 11만장을 코로나19 감염환자 치료와 방역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필요한 곳에 우선적으로 배부할 예정이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주)디지타스 및 국제구호기구 마스크 기부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기부하신 귀한 뜻을 받들어 현재 코로나 재확산 방지를 위해 생활치료센터, 의료원 등에 배부해 소중하게 사용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339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상처는 삭제할 수 없습니다!
FMTV영상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명사초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