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9-03 09:22:36
기사수정

 


안동시에서는 다가오는 민족 최대의 명절인 한가위를 전후하여 매년 관공선으로 성묘객 특별수송을 실시하였지만, 올 추석에는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사전 차단과 성묘객의 안전을 위해 관공선 성묘객 수송을 하지 않기로 결정하였다.

 
이번 결정은 성묘객들은 수도권 등 전국 각지에서 성묘(벌초)를 위해 모이는데다 관공선의 경우 사회적거리두기(1m)를 지키기 어려운 점을 고려한 결과로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와 시민들의 건강을 지키기 위한 조처다.

 
안동시 관계자는 호(안동댐, 임하댐) 내 성묘를 가지 못하게 된 실향민들의 상심이 크겠지만 “코로나19 상황이 종식되면 추석 이후 예약 신청을 받아 성묘를 할 수 있도록 관공선 운항을 지원할 계획이다.” 라고 전했다.

 
자세한 사항은 안동시 안동임하호수운관리사무소【☎054)840-3832∼4】로 문의하면 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338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상처는 삭제할 수 없습니다!
FMTV영상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명사초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