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7-09 09:41:09
기사수정

{FMTV 표준방송 수도권 박상복 기자}

 

무더위쉼터 안전숙소 운영 사진


 서울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실내 무더위쉼터 운영이 축소됨에 따라 이에 대한 대책으로 오는 20일(월)부터 8월 31일(월)까지 무더위쉼터 안전숙소를 운영한다.

 

이를 위해 구는 7월 8일 오후 2시 구청 소회의실에서 금천구 독산1동에 위치한 스타즈호텔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스타즈호텔 독산점에서는 폭염특보 발효 시 에어컨이 없는 독거어르신 등 폭염 취약계층에게 안전숙소를 제공하고, 이동 편의를 위해 차량도 지원하기로 했다.

 

안전숙소 외에도 구는 폭염 취약계층 보호를 위해 10개 동주민센터를 무더위쉼터로 개방하고, 공원, 교량하부 등 총 12개소에 야외 무더위쉼터를 운영한다.

 

유성훈 구청장은 “코로나19로 관광산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국에 지역 주민들을 위해 기꺼이 협력해 주신 스타즈호텔에 감사드린다”며, “구에서도 지역 관광산업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지난 8일(수) 구청 소회의실에서 금천구가 스타즈호텔과 ‘취약계층 무더위쉼터 운영을 위한 안전숙소 운영 협약’을 체결하고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224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상처는 삭제할 수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