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5-28 10:40:51
기사수정

 


안동시는 코로나19에 대한 보다 효과적이고 철저한 대응을 위해 주요 관광지에 ‘비대면 안심 방역 게이트’를 설치·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한국을 대표하는 관광거점도시로 선정됨에 따라 안동을 찾는 관광객이 급증할 것을 대비해 관광객들이 마음 놓고 관광할 수 있도록 주요 관광지에 전국 최초로 ‘비대면 안심 방역 게이트’를 설치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5월 28일부터 하회마을에서 시범 가동하는 방역 게이트는 2,600㎝×770㎝의 크기로 열화상카메라와 플라즈마 활성수의 자동분사형 방역시스템이 장착돼 있으며, 자동문이 설치돼 통과하기만 해도 철통 방역이 가능하게 된다.

 

또한,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 확산에 신속 대응하기 위해 보건소 내 선별진료소와 음압 텐트 설치, 음압특수 앰블런스를 구입하는 한편 코로나19와 신종감염병에 대한 즉각 대응을 위해 방역관리 전담팀을 신설할 계획이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비대면 안심 방역 게이트 설치 등 관광객이 안심하고 안동을 찾을 수 있도록 코로나19 예방에 행정력을 집중시킬 계획이니, 안심하고 안동을 찾아 주시기 바란다.”고 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3137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FMTV영상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명사초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