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3-10 08:15:50
기사수정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출향인사들과 시민들의 응원이 계속되고 있다.
 

안동시에 따르면 출향인사인 경상북도 류목기 전 도민회장, 손요헌 재경향우회장이 각각 1천만 원, (주)현대엔지니어링 이재환 전무가 각각 5백만 원, 성남 소재 (주)성남소방전기 권수용 대표, 김영식 전 양평 부군수가 각각 2백만 원, 서울 용산구에 사는 출향인인 김대현 씨가 1백만 원, 평택에 사는 출향인 권철균 씨가 10만 원을 쾌척했다.
 

한편, 천병상 고려소방전기, 권점화 안동전기 대표, 안동시농촌지도자연합회도산면 주민자치위원회, 원불교 안동교당, 변영수 (주)희성건설 대표, 여학동 (주)대동기업 대표, 동문동 함동훈 씨, 태화동 신계남 씨가 각각 1백만 원, 정하동 이정호 씨가 50만 원, 북후면 임경술 씨가 30만 원, 길안여성대학 수료자 일동이 17만 원을 기탁했다.  
 

후원 물품으로는 김경민 (주)푸드팩토리와 동안동농협가공사업소에서 각각 컵과일 500개씩을, 오세광 (주)선광테크 대표와 이형규 (주)헤베니케에서 각각 소독기와 소독제를 기부했다.
 

성금은 경상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답지하면, 안동시와 협의 후 방역물품 구매 등 코로나19 퇴치를 위해 사용한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고향과 안동시를 생각하는 출향인사와 시민들의 후원에 감사드리며, 보이지 않는 코로라19와의 사투에서 반드시 이기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2981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FMTV영상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명사초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