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영양군, 코로나-19 확산 재난안전대책본부회의 개최 -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 현재 감염경로를 찾기 어려운 사례들이 나오고 있는 만큼 - 관내에 코로나-19 감염증이 유입되지 않도록 행정력을 집중
  • 기사등록 2020-02-22 01:20:37
기사수정

 


영양군이 코로나-19 감염증의 대구·경북지역 확산에 따른 대책 마련 및 총력 대응을 위해 21일 오도창 군수 주재로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영양군 과·소 부서장과 6개 유관기관이 참석해 코로나-19 감염증에 대한 반별 대처상황을 보고하고, 추후 대책 마련 및 취약시설에 대한 방역조치를 논의했다.

 

군 재난안전대책본부는 감염증 확산에 대비하여 감염병 현장조치 행동매뉴얼을 보다 강화하고, 보건소에서 운영하고 있는 선별진료소가 최일선에서 의심 환자들을 조기 발견해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방역관련 물품 등을 최대한 비축해 유사시에 대응할 계획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코로나-19 감염증이 확산되고 있으나 감염경로를 찾기 어려운 사례들이 나오고 있는 만큼, 관내에 코로나-19 감염증이 유입되지 않도록 행정력을 집중하여 방역 및 상황 관리에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다.

 

또한 군민들에게도 “각종 모임이나 행사 등 참석을 자제해주시길 바라며, 발열·기침 등 호흡기 증세가 나타날 경우 병원이나 약국을 방문하지 말고, 영양군보건소나 1399로 전화상담 후 안내에 따라 행동하여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방지에 협조해줄 것”을 당부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2947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