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이철우 도지사, 설 연휴 첫날 비상근무자 격려 - 경북도 종합상황실, 경찰청, 119안전센터 방문해 근무자 격려 - 안전취약지역에 대한 예방활동 강화 신속한 재난상황 대응에 철저
  • 기사등록 2020-01-24 14:51:55
  • 수정 2020-01-24 15:05:58
기사수정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설 연휴가 시작되는 24일 도 종합상황실, 119종합상황실, 경북경찰청 112상황실과 예천소방서 도청119안전센터를 차례로 방문해 비상근무 중인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 도지사는 설 명절을 앞둔 지난 22일부터 전통시장과 청년일자리창출 및 신성장 관련 기업체, 사회복지시설, 6.25참전유공자 등을 찾아 도민의 일상을 세심히 살펴보고 있다.

 

먼저, 도 종합상황실을 방문해 3개 분야 11개반 104명으로 구성되어 비상근무 중인 직원들을 격려하면서 안전취약지역에 대한 예방활동을 강화하고 신속한 현장대응과 상황관리로 재난상황 대응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소방본부 작전회의실로 이동하여 소방안전 추진대책에 대해 보고받은 후, 119종합상황실에서는 명절 연휴에도 근무에 여념이 없는 소방대원들에게 새해 덕담과 격려인사를 건네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면서 유동인구가 많아지는 명절기간에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주문했다.

 

다음으로 경북지방경찰청 상황실을 방문하여 상황실 근무자들을 격려하면서, 명절기간 중 취약지 집중순찰, 강력범죄와 교통사고 예방 등에 힘써 줄 것을 부탁했다.

 

특히, 독도경비대와 영상대화를 통해 명절에도 고향에 가지 못하고 독도를 지키는 경비대원들을 격려하며 “독도는 대한민국의 자존심이며 자랑스러운 우리 땅이다. 최근 일본의 독도 왜곡 전시관 확장, 외무상의 망언 등 도발이 이어지고 있으나, 여러분들이 있기에 우리 국민들은 하나도 두렵지 않다”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도청119안전센터와 구조구급센터를 방문해 소방장비를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 연휴를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관광객들이 따뜻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내고, 평상시와 다름없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작은 부분까지 세심하게 직접 챙기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2892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비회원 글쓰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