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무소속 권오을 후보 대구 경북 통합 신공항 주민투표 결과 환영 - 2026년 대구 경북 통합 신공항 개항에 안동시와 경북도의 철저한 준비 주장
  • 기사등록 2020-01-22 17:27:39
기사수정

 


 


국회의원 예비후보 무소속 권오을은 1월 21일 저녁 11시에 의성군청을 방문하여, 김주수 의성군수와 함께 대구 경북 통합 신공항 이전 후보지 주민투표 결과를 함께 지켜보았다.


치열한 투표 경쟁으로 ‘의성 비안-군위 소보’로 결정된 것은 의성군민의 지역발전 염원의 승리라며 축하했다.


하지만, 김영만 군위군수는 주민투표 결과에 불복하고 군위 우보면에 공항 유치를 신청하겠다고 한 것에 대해서는 군위지역의 정서는 이해하지만, 경북의 동반성장이라는 대승적 차원에서 합의한 절차대로 조속히 진행해야 한다고 했다.

 
특히, 2026년 대구 경북 통합 신공항 개항과 관련하여 안동시와 경북도에도 철저한 대책을 주문했는데, ‘경북 신도청과 통합 신공항까지 30분 이내 통행이 가능한 공항고속도로, KTX 연결 등의 교통인프라 구축과 배후 주거단지 및 교육 시설, 위락, 스포츠, 레져, 리조트를 유치해야 하며, 안동은 천만 관광 시대 준비를 신공항 건설과 연계해서 안동을 비롯한 북부지역 관광벨트 컨소시엄을 구성해서 치밀한 관광 개발 계획을 세워 준비해야 한다.’고 했다.

 
또, 의성과 군위지역의 항공산업 클러스터와 대구 경북 통합 신공항 지역과 구미산업공단, 포항철강공단을 연결하는 공항철도와 공항고속도로를 건설하고, 공항 이전 시 활주로 길이 확대로 유럽과 미주 등 장거리 노선이 신설되면, 중대형기와 화물전용기 취항이 대비하여 화물터미널과 물류단지를 조성하고 FEDEX와 같은 대형 국제물류회사 유치가 가능하다고 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2888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비회원 글쓰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