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서울 강서구, 자치분권 공감대 확산 강연 열어 - 자치분권에 대한 관심이 높은 주민들로 가득 차...빈자리 찾을 수 없어
  • 기사등록 2019-12-12 08:45:03
기사수정

{FMTV 표준방송 수도권 박상복 기자}

 

▲ 11일(수) 노현송 강서구청장이 “자치분권은 지역사회가 스스로 발전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하고 있다.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11일  오후 4시 강서구민회관 우장홀에서 지역 내 자치분권 의식 확산을 위한 특별한 자리를 마련했다.


평소 자치분권을 어렵게 생각하는 주민들의 이해도를 높이고 쉽게 공감할 수 있도록 특별 강연회를 연 것이다.  행사가 열린 우장홀은 빈자리를 찾을 수 없을 정도로 주민들로 가득 차 자치분권에 대한 열망과 의지를 볼 수 있었다.


이날 강연회는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김동욱 전문위원이 ‘현 정부의 자치분권 종합계획 및 정책 방향’이라는 주제로 문을 열었다.  


이어서 명지대학교 행정학과 임승빈 교수가 자치분권이 주민들의 삶에 직접 미치는 영향을 설명하고 성공적인 자치분권을 위한 바람직한 방향을 제시했다.

 

노현송 구청장은 “지방자치제도가 시행된 지 24년이 지났지만 실질적인 재정분권이 이루어지지 않아 구조적인 한계에 다다랐다.”며 “지방자치의 발전을 위해서는 현재 25%인 지방세 비율을 40%로 향상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번 교육을 통해 지방자치발전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는 한편 실질적인 자치분권을 위해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2803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비회원 글쓰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