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8-04-27 23:00:01
  • 수정 2018-04-28 00:48:15
기사수정

 


'뛰어라! 희망상주, 열려라! 경북의 꿈'이란 슬로건 아래 제56회 경북도민체육대회가 27일 오후 6시 상주시민운동장에서 개막했다.

 

이번 체전은 도내 23개 시군에서 1만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지역의 명예를 걸고 상주시민운동장 등 31개 종목별 경기장에서 갈고 닦은 기량을 펼친다.

 

27일 개막을 시작으로 30일까지 4일간 불꽃을 피우게 되는 이번 체전은 상주시가 어느 때 보다도 안전에 최우선을 두고 철저한 준비를 해왔다.

 

상황발생을 대비한 컨트롤타워를 운영하고, 정상급 가수의 축하공연을 대비해 경찰서 의경 2중대 전문경비와 안전요원, 자원봉사자 등 600여명이 곳곳에 투입됐다.

 

특히 개회식 상당부분을 상주시민들이 직접 참여하고 제작한 문화공연을 선보이는 등 섬세한 준비에 관객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개막식의 하이라이트인 시군 선수단 입장에는 저마다 명예와 개성을 살린 다양한 연출을 선보였다.

 

내년도에 개최되는 제57회 경북도민체육대회는 경산시에서 열린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1781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비회원 글쓰기
강산중고MTB
지방방송총국모집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