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7-02-14 16:03:58
  • 수정 2017-02-27 11:17:01
기사수정

안동시 소속 간부 공무원 등 4명이 도박판을 벌이다 경찰에 적발돼 빈축을 사고 있다.

 

안동경찰서는 지난 12일 안동시 옥야동 소재 한 사무실에서 속칭 훌라를 한 혐의(도박)로 안동시 공무원 A씨 등 4명을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안동시청 소속 5급 공무원인 A씨(56)와 6급 공무원 B씨(60), 지역 건설업자 C씨(53), D씨(50) 등 일행은 12일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 4시간 가량 판돈 180만 원을 걸고 도박판을 벌인 혐의다.

 

도박을 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현금 180여만 원과 카드 등을 압수하고, 이들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fmtv.co.kr/news/view.php?idx=10910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비회원 글쓰기

Get Adobe Flash player

FMTV영상뉴스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명사초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